ic-logo

검색할 단어나 문장을 입력해주세요 :)

Creating Contents Building Business

Creating Contents Building Business

News
뉴스브리핑

CGV, 영화관 35곳 문닫고 희망퇴직 받는다

주 3일 출근하고 급여도 자진반납

<span style="color: #000000;;">코로나19 확산으로 위기를 맞은 CGV가 영화관 35곳 운영을 멈춘다.</span> <span style="color: #000000;;">CGV가 3월28일 토요일부터 직영 극장 116곳 중 35곳 영업을 무기한 중단한다고 26일 밝혔다. 서울에서는 대학로·명동·수유·청담씨네시티·피카디리1958·하계점이 운영을 멈춘다. 경기와 인천은 김포풍무·의정부태흥·파주문산·평택소사·연수역·인천공항점이 휴관 대상이다. 사측은 “영업을 다시 시작하는 날은 나중에 홈페이지나 모바일을 통해 공지할 예정”이라고 했다.</span> ![2020-03-26 16;06;45.PNG](//d3c6ckx7lkrl7o.cloudfront.net/media/6d/6d40b79c1cb844169b4977df651027dcfa594589b7c2b1c55690cb31618185dc/6d40b79c1cb844169b4977df651027dcfa594589b7c2b1c55690cb31618185dc.png) cgv 홈페이지 캡처 <span style="color: #000000;;">영업을 중단하지 않는 극장은 일부 상영관만 운영한다. 서울 용산아이파크몰·왕십리·영등포 CGV를 뺀 극장은 하루 3회차(9시간)만 영화를 튼다. 극장을 축소 운영하면서 직원도 일주일에 3일만 출근한다. CGV는 “고통 분담 차원에서 대표 30%, 임원 20%, 조직장 10% 비율로 2020년 말까지 월급을 자진 반납할 것”이라고 했다.</span> <span style="color: #000000;;">CGV는 10년 이상 일한 직원을 대상으로 희망퇴직 신청도 받기로 했다. 원하는 직원에 한해 무급휴직도 실시한다. 코로나19 확산으로 관객이 급격히 줄어들자 비상경영 체제에 돌입한 것이다. CGV는 “고정비가 높은 극장 사업 특성상 모든 영화관 영업을 멈춰야 하지만, 영화산업을 위해 35곳만 우선 휴업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span> <span style="color: #000000;;">글 CCBB 영조대왕</span>
img-jobsn

인기글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추천글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