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logo

검색할 단어나 문장을 입력해주세요 :)

Creating Contents Building Business

Creating Contents Building Business

News
뉴스브리핑

부동산 전문가 10명 중 6명 "서울 집값 1년 뒤 더 오른다"

KDI 부동산시장 전문가 설문조사

부동산 시장 전문가 10명 가운데 6명이 1년 뒤 서울 주택 가격이 더 오를 것이라는 전망을 내놨다. 한국개발연구원(KDI)이 '경제동향 10월호'를 10월10일 발간했다. 여기에 실린 부동산 시장 전문가 설문조사 결과를 보면 응답자의 61.9%가 1년 후 서울 주택 매매가격이 오를 것이라고 답했다. 이 가운데 ‘1년 후 상승률을 2.5% 미만’으로 응답한 비율이 41.9%로 가장 많았다. ‘2.5% 이상 5% 미만’ 상승할 것이라는 응답은 18.1%, ‘5% 이상’의 높은 상승률을 예상한 응답은 1.9%였다. 현재와 동일한 수준의 가격을 유지할 것이라는 응답은 23.8%였다. 하락을 예상한 경우는 14.3%였다. ![2019101001503_0.jpg](//d3c6ckx7lkrl7o.cloudfront.net/media/70/70e77e7ac2c70015b7808e090eb3bbe89cf1df3f828b678e324e135bd6faa00d/70e77e7ac2c70015b7808e090eb3bbe89cf1df3f828b678e324e135bd6faa00d.jpg) /조선DB 이 설문조사는 부동산 관련 학계, 연구원, 금융기관, 건설사 종사자 등 105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전문가들은 현재의 서울 주택 매매가 상승률 수준이 높은 것으로 보고 있었다. 현재 서울의 주택 매매가 상승률이 '높다'(높음+매우 높음)고 본 전문가는 전체의 54.3%였다. '적정하다'는 비율은 34.3%, '낮다'(낮음+매우 낮음)는 비율은 11.4%였다. 현재 서울 집값 상승률이 높다고 평가하면서도 1년 뒤에도 계속 상승 흐름을 이어갈 것으로 본 것이다. 비수도권 주택시장 전망은 이와 정반대였다. 1년 뒤 비수도권 주택 가격이 상승할 것이라는 전망은 8.6%에 그쳤다. 이마저도 모두 2.5% 미만의 소폭 상승을 예상했다. 49.5%가 비수도권 집값이 2.5% 미만의 범위에서 하락할 것이라고 봤다. 2.5% 이상 5% 미만 하락할 것이라는 응답도 8.6%였다. 현재 비수도권 집값 상승률에 대해서는 61.9%가 '낮다'고 평가했다. '적정하다'는 응답은 30.5%였다. 글 CCBB 귤
img-jobsn

인기글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추천글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