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logo

검색할 단어나 문장을 입력해주세요 :)

Creating Contents Building Business

Creating Contents Building Business

News
뉴스브리핑

홍남기 “공공부문 중심 일자리 156만개 만들겠다, 공무원·공기업 시험도 재개”

직접 일자리 55만개 이상 만들 계획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공공부문을 중심으로 일자리 156만개를 제공하는 대책을 내놓겠다고 밝혔다. 공무원과 공공기관 채용 절차도 이달 다시 시작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인한 '고용 쇼크'에 대응하기 위해서다. ![홍남기.PNG](//d3c6ckx7lkrl7o.cloudfront.net/media/0b/0b2796721250feed11fd9c8d09278a8a2d9491aaabeb3091bf3237fd7e3d1593/0b2796721250feed11fd9c8d09278a8a2d9491aaabeb3091bf3237fd7e3d1593.png)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기획재정부 홈페이지 캡처 홍 부총리는 “코로나19 충격으로 경제활동이 위축되면서 4월 고용사정이 3월보다 더 어려워졌다"고 5월14일 제3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에서 말했다. 그는 “의회에서 예산을 짰던 공공부문 직접일자리 94만5000개 중 코로나19로 정상 추진하지 못했던 일자리를 최대한 비대면, 야외작업으로 전환하겠다”고 밝혔다. 정부가 진행하지 못한 일자리 창출 사업은 노인 일자리, 자활근로사업 등 60여만개다. 정부는 일을 유연하게 처리해 진행 속도를 높일 예정이다. 또 홍 부총리는 “직접 일자리 55만개+알파(α)를 추가로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정부가 계획한 직접 일자리 55만개는 청년층 경력개발에 도움되는 공공분야 비대면 디지털 일자리 10만개, 민간 분야 청년 디지털 일자리 5만개, 청년 일경험 지원 일자리 5만개, 취약계층 일자리 30만개, 중소·중견기업 채용보조금 5만명이다. 정부는 시험 연기로 4월까지 1만9000명 채용에 그쳤던 공무원, 공공기관 채용 절차를 이달부터 다시 시작한다. 최대한 빠른 시일 내에 4만8000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정부는 현재 계획 중인 3차 추가경정예산안에 공무원, 공공기관 채용에 필요한 예산을 넣을 예정이다. 글 CCBB 장민주 인턴
img-jobsn

인기글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추천글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
Loading interface...